인기검색어 : 합기도, 다산
   
편집 : 2017.8.22 화 12:37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속보뉴스
     
오소리 공격으로 3명 중경상
2017년 04월 17일 (월) 10:35:07 남양주구리뉴스 wonho2293@naver.com

남양주시에서 최근 야생 오소리의 공격으로 중상을 입은 사례가 잇따라 주의가 요구된다.

9일 사이 남성 1명과 여성 2명 등 3명이 야생 오소리의 습격을 받았다.

이날 오후 10시경 화도읍 월산리 도로에서 길 가던 남성이 알 수 없는 야생동물에게 다리를 물렸다. 이 남성은 곧바로 힘으로 떼어냈고 큰 부상은 아니었지만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비슷한 시각 인근 도로를 지나던 A(60·여)씨도 야생동물의 공격을 받았다. A씨는 일을 마치고 퇴근하는 길에 변을 당했고 손까지 물려 결국 딸의 도움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A씨는 조사 나온 시청 직원에게 "고양이처럼 생긴 동물이 갑자기 달려들어 발뒤꿈치를 물었는데 떼어내려고 하니까 손까지 물었다"며 "당황해서 동물의 등을 물었는데 등가죽이 매우 두꺼운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지난 15일 오전 0시 30분경에는 화도읍 마석우리의 한 아파트 단지 주차장에서 입주민 B(34·여)씨가 또다시 오소리의 공격을 받았다.

오소리는 차에서 내리는 B씨에게 갑자기 달려들어 다리를 물었고 다시 차 안으로 피해 오소리를 떼어내려던 B씨의 손까지 공격했다.

가까스로 119구조대에 신고한 B씨는 병원으로 이송된 뒤 응급수술을 받았으며, 6개월가량 치료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소리는 30분 뒤인 오전 1시께 현장 부근에서 119구조대에 포획돼 경기도야생동물구조센터에 인계됐다.

시 직원과 조사에 동행했던 야생동물 전문가는 "오소리는 평소 사람을 피하지만 출산시기인 3∼4월에는 예민해진 탓에 공격 성향을 보일 수 있다"며 "오소리를 맞닥뜨리면 몸을 돌리지 말고 정면을 보고 쫓아버려야 한다" 고 조언했다.

 

 

0
0
남양주구리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구리뉴스(http://www.ngn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살충제 검출 계란 10만개 유통 된 ...
빗물 새는데 수리안해준다고 흉기로 찔...
묵현리 식당 천정 붕괴로 7명 다쳐
버스와 승용차 부딪쳐 행인 1명 사망...
4세 남자 아이 아파트 단지내 맨홀에...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69번길 3-1(호평동) | Tel (031) 591-6655, 591-1717 | Fax (031) 591-4845
주식회사 남양주방송 | 발행·편집인 최원호 | 총무국장 송유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영기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기아 50059등 | 등록일 2008년 9월 1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2-81-79287
Copyright 2008 남양주구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gn24.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