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합기도, 다산
   
편집 : 2017.8.22 화 12:37
> 뉴스 > 시정.의정
     
여름철 레지오넬라균 집중검사
2017년 07월 24일 (월) 10:41:10 송유미기자 songym01@hanmail.net

남양주시(시장 이석우)는 냉방기를 사용하는 여름철에 발생하기 쉬운 레지오넬라증 감염 예방을 위하여 요양병원, 관내 물놀이장 등 23개소 다중이용시설의 냉각탑수, 냉·온수 검사를 오는 21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제3군 법정감염병인 레지오넬라증은 여름철에 집중 발생해 독감과 폐렴을 유발하는 급성호흡기질환으로 주요 증상으로는 권태, 두통, 고열, 오한, 마른기침, 복통 등이 있으며 만성폐질환자, 흡연자, 면역기능저하자에게 잘 감염돼 주의가 필요하다.

레지오넬라균은 25~45도에서 번식하며 주로 다중이용시설의 냉각탑, 샤워기, 목욕탕 수 등의 오염된 물에 잠복해 있다가 비말형태로 인체에 흡입되어 감염된다.

레지오넬라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냉각탑, 급수시설, 목욕탕수 등에 대한 철저한 청소와 소독 등의 관리가 필요하며 정기적으로 레지오넬라균 검사를 실시해야 한다.

남양주시 보건소는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 대형건물의 냉각탑의 정기적인 청소·소독 실시 및 적절한 수온관리를 통해 레지오넬라균이 번식하지 못하는 환경을 만들어야한다”하고, “이번 검사 결과 기준치 이상의 균이 검출 될 경우 즉각적인 청소 및 소독 조치 후 재검사와 지속적인 위생지도 관리로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 할 예정이다.

 

0
0
송유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구리뉴스(http://www.ngn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살충제 검출 계란 10만개 유통 된 ...
빗물 새는데 수리안해준다고 흉기로 찔...
묵현리 식당 천정 붕괴로 7명 다쳐
버스와 승용차 부딪쳐 행인 1명 사망...
4세 남자 아이 아파트 단지내 맨홀에...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69번길 3-1(호평동) | Tel (031) 591-6655, 591-1717 | Fax (031) 591-4845
주식회사 남양주방송 | 발행·편집인 최원호 | 총무국장 송유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영기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기아 50059등 | 등록일 2008년 9월 1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2-81-79287
Copyright 2008 남양주구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gn24.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