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합기도, 다산
   
편집 : 2017.11.22 수 10:53
> 뉴스 > 사회
     
道, 남양주 “야생동물 보호센터” 유치 추진
내달초 주민설명회 계획...가곡리 지역 주민들 반발
2017년 10월 25일 (수) 13:35:12 최원호 기자 wonho2293@hanmail.net

경기도가 경기북부 10개 시군에서 차량 사고 등으로 다친 동물들의 재활치료를 목적으로 남양주시 화도읍 가곡리에 “야생동물 보호센터” 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나, 해당 지역 주민들의 반발이 심해 난항을 겪고 있다.

도는 수년전부터 화도읍 가곡리 산 103-1번지 일원의 도유지에 야생동물 보호센터 건립을 추진했으나, 인근의 아파트 주민들의 반발이 심해 사업을 추진 못한바 있다.

주민들은 “야생동물 보호센터에서 폐사하는 동물들의 사체처리 등으로 인해 주민들에게 혐오감을 줄 수 있다” 는 이유로 반대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으며, 주민들은 경기도에 현재 편도 1차선으로 되어 있는 국지도 387호선의 도로 확장을 요구하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도는 사업 대상지를 차산리 등 여러곳을 물색했으나 여의치 않차 가곡리 소재의 동물위생 시험소 북부지소 인근에 야생동물 보호센터를 유치키로 하고 내달초 주민 설명회를 실시할 방침이다.

가곡리 179-3번지 군립공원 부지 내에 조성될 예정인 야생동물 보호센터는 5,000㎥의 공원부지에 1차 동물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재활치료가 필요한 야생동물들을 보호할 예정이며, 재활치료가 끝나면 자연으로 방사하게 된다.

경기도 남부권에는 평택시에서 야생동물 보호센터가 운영되고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북부권에서는 남양주시, 가평군, 포천시에서 도로 위에서 다치거나 죽는 야생동물이 다반사로 발생되고 있는 추세다.

 

 

0
0
최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구리뉴스(http://www.ngn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진접서 역주행 차량...2명 사상
팬션에서 도박판, 중년 남여 30여명...
아파트 지하 주차장서 차량 화재
성생공단서 화재로 4명 사상
아파트서 남매 숨진채 발견돼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로 69번길 3-1(호평동) | Tel (031) 591-6655, 591-1717 | Fax (031) 591-4845
주식회사 남양주방송 | 발행·편집인 최원호 | 총무국장 송유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영기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기아 50059등 | 등록일 2008년 9월 1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2-81-79287
Copyright 2008 남양주구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gn24.co.kr